© 2005-2019 by Gallery WA. 사업자등록번호 132-18-13336 | 대표 김경희 | 12575 경기도 양평군 강하면 전수샛골2길 3 (전수리, 갤러리와) | 031-771-5454 Copyright All right reserved.

Permanent exhibition

Armand Pierre Fernandez

(아르망, 1928~2005) 

Apollo, The Offering, 1986 

Bronze with green patina,

Sculpture 225*140*180Cm 

본명은 아르망 피에르 페르낭데(Armand Pierre Fernandez)로 1928년 프랑스 니스에서 태어나 니스의 국립 장식미술학교와 파리의 에콜 드 루브르에서 그림을 공부하였다. 1955~1960년까지 종이에 고무인을 어지럽게 찍은 《압인(押印)》 시리즈를 시작하였다. 《압인》 시리즈의 속편격인 《보조(步調)》 시리즈는 현실 물체에 의한 인쇄물을 모아 놓은 것이다.

1960년에는 그 당시의 폐기물을 유리상자에 넣어 만든 《소포》 시리즈를, 같은 물건을 대량으로 모아놓은 《집적(集積)》 시리즈를 발표하여, 일상의 물건을 아상블라주(기형적 모음)하여 소비문명에 대한 반문명적 불합리성을 상징적으로 보여주었다. 타이프라이터나 바이올린과 같은 물건을 부분 해체하여 대단한 기세로 포효하는 것 같이 배열시킨 《분노》 시리즈 등이 유명하다.

1960년에 니스에서부터 사귀었던 E.크라인과 피에르 레스타니(Pierre Restany)와 함께 누보레알리슴 그룹 창립에 가담하였다. 초기 작품에는 포비슴이나 포스트 큐비즘에 동조하였으나 차차 누보레알리슴의 선두에 섰다. 1967년 르노 자동차 공장의 부품을 이용하여 어큐뮬레이션(accumulation;집적 또는 축적)을 제작, 몬트리올 만국박람회에서 프랑스관을 장식하였다. 1968년에는 프랑스 대표로 베네치아

비엔날레 개인 전시실에서 작품을 발표하였다.

2002년 암 선고를 받고 작품활동을 계속하다가 2005년 10월 22일 76세를 일기로 세상을 떠났다.

[네이버 지식백과] 아르망 [Arman] (두산백과)